NEWS
slider01
언론보도자료

담적한의학회, ‘치료의학 한의학의과 미래비전’ 학술대회 성료

by 대한담적한의학회행정실 posted Jun 12,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담적한의학회, ‘치료의학 한의학의과 미래비전’ 학술대회 성료

 


대한담적한의학회(회장 최서형·사진 앞줄 왼쪽에서 3번째)는 3일 한림국제 대학원대학교 1관 한림홀에서 ‘치료의학으로서의 한의학과 미래비전(임상논문 및 한의학의 과학화)’이라는 주제로 제2회 정기학술대회를 열었다.

최서형 대한담적한의학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2003년 위장이 굳어지는 난치성 위장병 ‘담적증후군(담적병’을 발견하고 연구하는 동안 진단과 치료의 표준화를 이루기까지 쉽지 않았다.

그 과정에서 한의학의 치료법이 과학화를 이루고 제언성을 갖는 방법에 대한 고민을 하게 됐다.

오늘 학술대회가 한의학이 치료의학으로서 발전하기 위해 함께 고민하고, 미래를 구축하는 현장이 될 수 있었으면 한다.

진단과 치료가 안 되는 환자들에게 원인 불명으로 분류된 질환의 실체를 밝혀낼 수 있는 그 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해 큰 박수를 받았다.

이어진 학술대회에서는 ▲주성완 다나을한의원 원장이 ‘불면증의 한약치료’, ▲안세승 옥련한의원 원장이 ‘두통과 어지럼증의 한약 치료’, ▲나병조 위담한방병원 원장(담적한의학회 부회장)이 ‘담적증후군의 개념 및 동반 증상 치료’, ▲김태훈 경희대 한의학임상시험센터 교수가 ‘증례 보고 논문 작성법’, ▲최서형 위담한방병원 대표원장이 ‘담적증후군의 한의학적 비전과 미래’란 제목으로 각각 최신 임상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한편, 대한담적한의학회를 창립한 위담한방병원은 이달 중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사거리에 제2 병원을 오픈할 예정이다. 기존 본원과 마찬가지로 담적병을 비롯하여 역류성식도염, 과민성대장증후군, 장상피화생 등 잘 낫지 않는 위장질환의 진단과 치료를 중점적으로 다룰 계획이다.

위담한방병원은 현재 인천시 부평구, 대전시, 전북 전주시, 대구시, 부산시 등에 5개 분원을 거느리고 있다.

이기수 의학전문기자 kslee@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414121&code=61171911&cp=nv

 

 

?

대한담적한의학회, '난치성 소화기 질환 주제' 학술대회 개최

by 대한담적한의학회 posted May 23,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한담적한의학회, '난치성 소화기 질환 주제' 학술대회 개최


김춘호 기자  what@mjmedi.com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위장이 굳어지는 난치성 위장병 ‘담적증후군’을 연구하는 대한담적한의학회(학회장:최서형)가 ‘난치성 소화기 질환의 한‧양방적 진단과 치료’라는 주제로 2017년도 제1회 정기학술대회를 개최한다.

대한담적한의학회는 내달 4일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1관 한림홀(지하철 2호선 2번출구)에서 이 같은 내용의 학술대회를 개최하며 120명 선착순으로 마감한다.

 

이번 학술대회의 주제 및 강의내용은 ▲소화기 암 치료의 진단 및 치료(임승택 교수) ▲소화기 암의 한의통합의학적 치료와 관리(윤성우 교수)▲다양한 소화기 질환 및 증상에 활용되는 침구치료(정인태 박사) ▲소화기 질환의 고방치료(김휘열 한의사) ▲담적증후군 진단과 치료 및 담적약 처방 구성원리(최서형 박사) ▲담독소가 혈관계에 미치는 영향(허봉수 한의사) 순으로 진행된다.

 

대한담적한의학회는 지난 2017년 2월에 대한한의학회에 예비학회로 승인받았고 작년부터 시작된 ‘담적증후군’ 정규강좌에 이어 올해 4월부터 심화수련과정을 진행 중에 있다.

 

이번 학술대회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대한담적한의학회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작성하는 방법과 참가신청서를 다운받은 후 팩스로 보내거나 전화로 신청할 수 있다. 이번 정기학술대회 온라인 사전참가자들에게는 도서 ‘치료혁명’(최서형 회장)이 제공되며, 식사와 함께 5만원 상당의 한약제제가 제공될 예정이다.

 

원문보기_ http://www.mjmedi.com/news/articleView.html?idxno=32860

 

?

담적한의학회, 위가 굳는 ‘담적증후군 이해하기’ 강좌 개설

by 대한담적한의학회 posted Nov 25,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담적한의학회, 위가 굳는 ‘담적증후군 이해하기’ 강좌 개설

위장이 딱딱하게 굳는 난치성 위장병 ‘담적증후군’을 연구하는 강좌가 시작된다.

 

대한담적한의학회(회장 최서영·사진·위담한방병원 이사장)는 다음 달 7일부터 약 4개월간 국내 한의과대학생과 한의사들을 대상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2시간에 걸쳐 담적증후군 이해하기 강좌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교육 프로그램은 담적증후군 이론부터 각 증상 및 질환별 실제 치료 훈련과 응용, 실습으로 구성된다.


 

최서형 대한담적한의학회 회장은 “담적증후군은 담이 어떻게 경결조직을 만드는지에 대한 메커니즘을 밝혀내는 과정에서 기존 한의학이 새롭게 업그레이드되어 탄생한 의학”이라면서 “굳어지는 새로운 형태의 위장병의 발견으로 의료 사각지대에 놓여있던 환자들이 치료를 통해 제2의 삶을 얻을 수 있었다. 이렇듯 담적증후군 발견을 통해 새로운 치료의 길이 열리게 됐고, 소화기계 암 및 전신질환에 대한 예방책 제시가 가능해졌다”고 강좌 개설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이번 대한담적한의학회 정규강좌는 담적증후군에 대한 보다 과학적인 연구를 함께 하게 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 한의학의 발전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수강신청은 대한담적한의학회 홈페이지 (www.phlegmmass.or.kr) 및 대한담적한의학회 사무실(02-556-3711)을 통해 하면 된다.

 

교육 후 수강생들에게는 대한담적한의학회 명의의 수료패가 수여되며 위담한방병원에서 실제 담적증후군 환자 진료 및 치료과정을 볼 수 있는 참관 기회도 제공된다.


이기수 의학전문기자 kslee@kmib.co.kr

 

원본출처_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1024765&code=61171911&sid1=kan

?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